블로그 이미지
스페샬로또

90년대 영화, 80년대 팝, 스타, 미드, 영화배우와 세상 돌아가는 이야기 그리고 우리눈을 가리는 재미난 이야기들을 만나보세요~^^

Rss feed Tistory
영혼을때리는영화/7080년대영화 2013.06.25 16:31

택시 드라이버(Taxi Driver, 1976), 로버트 드니로의 첫 주연작 그리고 조디 포스터






택시 드라이버(Taxi Driver, 1976), 로버트 드니로의

첫 주연작 그리고 조디 포스터

 

'택시 드라이버'는 1976년 마틴 스콜세지(Martin Scorsese) 감독이 연출한

영화인데 국내에 상영된 건 한참이나 지나서인 1989년 2월이었다. 사실 당시까지만

해도 UIP수입직배영화 제도가 안착되기 전이었으니, 왠만한 헐리우드 영화들은

지금도 여전히 낙후된 국가들이 그렇듯 수입되어 개봉하기까지 오랜 시간이 걸렸다.

택시 드라이버의 주인공은 로버트 드니로이지만, 이 영화에 어릴적

조디 포스터가 등장한다는 사실을 아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영화 '택시드라이버'를 개봉 당시엔 극장에서 보질 못했고 몇년 지나서야

비디오 테이프를 통해 보게 되었는데, 반갑게도 중견배우 하비 케이틀의 젊을 적

모습도 확인할 수 있다. 무엇보다 한참이나 앳되어 보이는 조디 포스터는 1991년

개봉작 '양들의 침묵'에서 보여주었던 성숙한 여인의 모습과 달리 너무나

어려보여 신선하게 느껴졌던 기억이 아직도 눈에 선하다.

 

 

 

 

이 영화에서 길거리에서 아저씨들을 기다리던 조디 포스터를 구해준

사람은 다름아닌 택시드라이버 로버트 드니로 였다. 영화가 처음 선보인 1976년은

한창 베트남전이 끝난 바로 직후였다. 로버트 드니로가 연기했던 영화 속 주인공

'트래비스 버클'이란 인물도 그런 베트남전에서 막 돌아와 사회에 무던히도

적응하고자 노력했던 상처받은 영혼에 불과했다.

 

 

 

 

전쟁에 참전했던 사람들 중엔 외상후 스트레스장애를 앓는 사람들이

많다는 사실을 이제는 누구나 다 알지만, 당시만 해도 참전군인들의 사회적응이

얼마나 힘들고 사회문제화 될 수도 있는지, 마틴 스콜세지 감독은 도시의 병폐와

무질서, 암울하고 황량한 분위기 속에서 주인공 트래비스란 인물을 통해 

파멸적으로 무너져가는 모습을 묵직하게 그려냈다.

 

 

 

▲ 영화 '택시드라이버'의 오피셜 트레일러 영상(1976년 작품)

 

트래비스 버클은 전쟁터에서 막 돌아온 택시 드라이버로 뉴욕이라는

대도시에서 누구 하나 그에게 관심가져주는 이 없이 그저 무료한 하루하루를

보내던 중 다른 사람들처럼 이 사회에 참여해보기로 한다. 영화 택시드라이버는

무료하게  살아가는 현대인들이 누구나 그러하듯 잠재의식 속에 영웅이 되고자하는

심리를 트래비스를 통해 잘 그려내고 있는 영화다. 포스터에서 잘 보여주고 있듯

도시인의 무료함과 고독감을 이 영화처럼 잘 표현한 작품은 많지 않다.

 

 

 


포스터 속 카피는 “이 나라 모든 도시의 거리에는 뭔가가 되고 싶어 하는

하찮은 사람들이 있다.”라고 적혀있다. 포스터의 트래비스는 바로 그런 사람을

대표한다. 아! 그리고 처음 알게 된 사실이 하나 있는데, 로버트 드 니로는 이 영화에서

처음으로 주연을 맡아 더할 수 없는 강렬함으로 트래비스를 연기했다.

 

 

 

 

영화를 본지는 오래되었어도 지금도 분명히 기억에 남는 장면 중 하나는

주인공 트래비스가 극중에서 아름다운 선거운동원인 '베치'란 여인을 흠모하지만

서투른 접근으로 거절당하던 장면은 꽤나 안타까운 장면으로 기억에 남는다.

그 심정이 어땠을지, 덕분에 트래비스는 그가 느끼던 소외감이 한층 더해만 가게 되는데

그런 내면 연기를 로버트 드니로이니까 멋지게 소화하지 않았을까 싶다. 어쨌든

이후로 복잡한 심경변화를 거치던 주인공은 이내 사악한 사회로부터 자신의 존재감을

발견하기 위해서라도 누군가를 구원하고자 하는 사명감을 갖게 되고 바로 그게

나이 어린 매춘부였던 조디 포스터를 구출해 내는 상황으로 가게된다.

 

 

 

▲ 어릴적 조디 포스터, '택시 드라이버'는 무려 37년전 작품이다.

 

'택시 드라이버'의 줄거리는 의외로 단순한 편이다. 또 요즘의 영화들과

비교하면 매우 느리고 무겁고 칙칙하게 느껴질 수도 있다. 그 당시 영화들이 다

그렇지만 비주얼적인 요소도 딱히 두드러지는게 없고 한껏 젊어보이는 로버트 드니로와

아직 어린아이 티를 벗지 못한 조디 포스터가 시선을 강하게 잡아 끌 뿐이다. 하지만

40년이 다 되어가는 오래된 영화임에도 요즘 영화에서는 보기드문 복잡한

내면세계를 작가적 감성으로 멋지게 잘 그려냈다는 게 두드러진 평이다.

또 명배우 로버트 드니로의 첫 주연작이라는 데에서도 의미를 찾을 수 있겠다.

 

 

 

 

 

 

 

 

 

 

 

 

 

 

 

 

 

 

 

 

 

 

 

 

 

 

 

 

 

 

 

 

 

 

 

 

  

 


저작자 표시
신고
영혼을때리는영화/공포 스릴러 미스테리 2013.06.22 15:25

케이프 피어(Cape Fear, 1991), 앳된 모습의 줄리엣 루이스






케이프 피어(Cape Fear, 1991), 앳된 모습의 줄리엣 루이스

 

90년대 영화를 보면 흡연장면이 많이 나온다. 영화'케이프 피어'을

얼마전에 다시 보면서 앳 돼 보이는 줄리엣 루이스를 다시보는 신선함도 있었지만,

요즘의 영화들에 비해 '케이프피어'에서는 정말 말도 안됄 정도로 담배 피우는 모습이

곳곳에 나온다. 특히 극중에서 복수에 불타는 맥스(로버트 드니로)가 출소한 뒤로

긴장감과 불안감에 시달리던 샘(닉 놀테) 부부의 흡연장면은 집안 곳곳에서,

심지어 침실에서도 경악할 정도로 흡연장면이 유독 많이 나왔다.

 

 

 

 

1992년에 개봉한 이 영화 '케이프피어'는 지금의 영화들과는 다른

90년대 특유의 분위기가 흠뻑 묻어있다. 어느덧 20년전 영화가 돼어버렸는데

혈기왕성한 로버트 드니로의 모습도 그렇지만, 요즘은 활동이 뜸해진

어린 모습의 줄리엣 루이스를 보게 됀다. 그녀는 올리버스톤 감독의 1995년작

'내추럴 본 킬러'에서 우디 해럴슨과 매우 인상적인 연기를 보여주었었다.

케이프피어로부터 불과 3~4년 밖에 지나지 않았음에도 어린 티를 완전히 벗고

우디 해럴슨과 엽기살인행각을 벌이고 다니는 맬러리로 분했었다.

 

 

 

 

줄리엣 루이스는 어린시절 불행히도 그녀가 겨우 두살 되던 때에

부모가 이혼을 했다. 아버지는 그래픽 아티스트이자 배우인 제프리 루이스이다.

그녀의 어머니는 세번, 아버지 제프리 루이스는 네번의 결혼 경력이 있다고 한다.

줄리엣 루이스는 11 남매 중 다섯째로, 사우스 캘리포니아에서 성장했으며

어릴 적부터 아버지의 촬영장을 따라다녔고, 이 과정에서 일찌감치 자연스럽게

배우를 꿈꾸게 된다. 그래서 12살 되던 해부터 본격적인 배우활동을 시작했다.

12살에 쇼우타임 네트워크의 미니시리즈 '가정(Home Fire)'를 통해

아역 배우로 데뷔, TV 드라마에도 등장했다.

 

 

 

 

14세의 조숙한 틴에이져였던 줄리엣 루이스는 15세 이하는 보호자의 감독아래

재학 중 하루 다섯시간 이상은 금지된 미 미성년 노동법(Child-Labor Laws)에

합법적인 면제를 위임받아 자유로운 배우생활을 할 수 있었다고 한다. 때문에 15살 때

학교를 그만 두었으며 그 후 가정교사의 지도아래 동등한 등급의 시험을 거쳐 교육을 받았다.

브래트 피트와 염문을 뿌렸고, '93년에 찍은 '길버트 그레이프'에서는 조니 뎁과도 잠깐

관계를 맺었었다. 1991년 마틴 스콜세지 감독의 '케이프 피어'에서 아카데미, 골든 글로브

여우조연상 후보에 올랐으며, 이후 우디 알렌의 눈에도 띄어 '부부 일기'에 출연했다.


 

 

 

▲ 영화 '케이프 피어'(1992)의 예고편.

 

브래드 피트와 연기한 '칼리포니아'에서는 연쇄 살인범의 애인으로

출연해 우스광스럽지만 천진난만한 소녀를 연기했다. 다큐멘터리 터치로 그린

'올리버 스톤의 킬러'를 거쳐, 조니 뎁,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등의 청춘 스타들과 함께

출연한 '길버트 그레이프'로 이어진다. 94년 올리버 스톤 감독의 '킬러'로 베니스

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였고, 컬트적 여배우로 불리어 왔다.

 

 

 

 

▶ 관련포스팅: 올리버스톤의 '내추럴본킬러' 바로가기

 

 

작품 선정을 직접하는 그녀는, 자신의 출연 영화 중 단 한편도 흥행에

실패한 적이 없으며, 또한 평작에 그친 영화도 거의 없다. 1999년 가을, 프로

스케이트 보드 선수 스티브 베라와 결혼한 바 있고 음악활동에도 전념하고 있다.

그녀는 2004년 부터 그룹 'Juliette & the Licks' 멤버로 활동중이다.

 

 

 

 

 

케이프 피어
Cape Fear, 1991

미국

상영시간:127분
개봉:1992년2월14일

감독:마틴 스콜세지(Martin Scorsese)

출연:로버트 드 니로(Robert De Niro-맥스 케이디),
닉 놀테(Nick Nolte-샘 보든),

제시카 랭(Jessica Lange-레이 보든),

조 돈 베이커(Joe Don Baker-사립탐정),

줄리엣 루이스(Juliette Lewis-대니)

 

 

 

 

영화는 복수심에 불타는 맥스 케이디(Max Cady: 로버트 드니로 분)가

강간 폭행죄로 14년형을 마치고 출소하면서부터 시작된다. 감옥에 있는 동안

글을 배우고 문학서에서 철학서 등을 독파, 스스로 변호할 수준까지 오른 맥스는

자신의 과거 공선변호사인 샘 보든(Sam Bowden: 닉 놀테 분)을 찾아간다.

 

 

 


샘은 14년전 케이디가 무죄를 선고 받을 수 있는 정보를 입수했지만

16세 소녀를 강간한 그에겐 자유를 누릴 권리가 없다고 판단, 검찰측에 제시하지 않았다.

이 사실을 알고 있는 맥스는 샘이 자신을 배신했다는 생각에 수감내내 복수심을 키워온 것.

처음 맥스의 위협을 받고 가볍게 생각했던 샘은 맥스가 평소 가까이 지내던 법원서기인

로리 데이비스에게 접근하여 그녀에게 무자비한 성폭행을 보고는 경악한다.

 

 

 

 

사립 탐정 커젝(Claude Kersek: 죠 돈 베이커 분)을 고용한 샘은 그일로 점차

자신의 가정까지 흔들리는 것을 느끼게 된다. 한편 맥스는 막 사춘기에 접어든 15살 난

샘의 딸 대니(Danielle Bowden: 줄리엣 루이스 분)가 한창 성격이 반항적이고 성적

호기심이 높은 것을 이용하여 헨리 밀러의 '섹서스'와 '북회귀선' 등을 이용하여 접근한다.

위기 의식을 느낀 나머지 샘은 청부업자를 고용하여 맥스를 습격하게 한다.

 

 

 

▲ 로버트 드니로의 섬뜩한 연기 못지않게 많은 이들은 줄리엣 루이스를 주목했다.

 

청부업자들은 파이프와 체인으로 맥스를 피투성이로 만들지만 불사신 같은

맥스는 이들을 때려 눕힌다. 이 사건은 맥스의 복수심을 더욱 자극하는 계기가 되고

맥스는 처절한 복수의 화신이 되어 샘을 괴롭힌다. 그의 최후 복수의 장소는 폭풍이

휘몰아치는 케이프 피어. 그곳에서 맥스와 샘의 마지막 대결은
빛도 소리도 없는 다만 공포로 변해간다.

 

 

 

 

 

 

 

 

 

 

 

 

 

 

 

 

 

 


마틴 스콜세지
(Martin Scorsese | Martin Charles Scorsese)
영화감독

출생:1942년 11월 17일 (미국)
신체:163cm학력뉴욕대학교 대학원 미술학 석사
데뷔1963년 단편영화 'What's a Nice Girl Like You Doing in a Place Like This?'
수상2012년 제69회 골든글로브 시상식 감독상
2011년 제63회 미국감독조합상 연속극부문 감독상
2010년 제67회 골든글로브 시상식 세밀B.데밀상

 

 

 


미국의 영화감독 겸 제작자. 1973년 자전적 이야기를 담은 '비열한 거리'로
비평가들의 관심을 모았다. 1976년 '택시 드라이버'로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하면서

세계적인 명성을 얻었다. '그리스도의 마지막 유혹', '애프터 아워스'등의 작품을 만들었다.

 

 

 


1967년 <누가 내 문을 두드리는가?(Who`s That Knocking at My Door?)>
1976년 <택시 드라이버(Taxi Driver)>
1980년 <성난 황소(Raging Bull)>
1990년 <좋은 친구들(Goodfellas)>
1995년 <카지노(Casino)>
1999년 <나의 이탈리아 여행기(My Voyage To Italy)>
2002년 <갱스 오브 뉴욕(Gangs of New York)>
2004년 <에비에이터(The Aviator)>
2006년 <디파티드(The Departed)>
2010년 <셔터 아일랜드(Shutter Island)>

 

 

 

 


줄리엣 루이스
(Juliette Lewis)
영화배우, 가수
출생:1973년 6월 21일 (미국)
신체:168cm

가족:아버지 제프리 루이스
데뷔:1987년 TV영화 'Home Fires'
수상:2012년 웨비상 최우수여배우상
경력:2004 그룹 'Juliette & the Licks' 멤버

 

 

 

 

2013 컨빅션
2010 스위치
2009 메트로피아
2006 룸 투 렌트
2004 블루베리
2004 올드스쿨
2002 이너프
2001 웨이 오브 더 건
2000 바스켓볼 다이어리
1999 4충
1998 황혼에서 새벽까지
1996 스트레인지 데이스
1995 칼리포니아
1995 내츄럴 본 킬러
1994 길버트 그레이프
1994 라이프세이버
1992 케이프 피어
1991 새 엄마는 외계인
1989 크리스마스 대소동

 

 

 

 

 

 

 

 

 

 

 

 

 

 

 

저작자 표시
신고
TOTAL 4,041,264 TODAY 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