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스페샬로또

90년대 영화, 80년대 팝, 스타, 미드, 영화배우와 세상 돌아가는 이야기 그리고 우리눈을 가리는 재미난 이야기들을 만나보세요~^^

Rss feed Tistory
영혼을때리는영화/2000년대영화 2013. 6. 26. 10:21

영화 화이트 하우스 다운, 백악관 박살내는 두번째 영화






영화 화이트 하우스 다운, 백악관 박살내는 두번째 영화

 

'화이트 하우스 다운(White House Down)'가 개봉을 하루 남겨두고 있다.

지난 6월5일 제라드 버틀러와 모건프리먼이 나오는 '백악관 최후의 날'이 개봉한지

22일만이다. 올해는 쟁쟁한 헐리우드 영화들이 속속 개봉을 하면서 오랜만에 블럭버스터

파티라도 벌어진 듯한 분위기인데, 백악관을 박살내는 영화가 벌써 두번째다.

 

 

 

 

롤랜드 에머리히 감독의 '화이트 하우스 다운'이 바로 오늘의 주인공이다.

가만보면 이 감독은 미국의 백악관을 정말 엄청나게 싫어하는가 보다. 예전에 90년대영화

'인디펜던스데이'에서도 우주선으로 백악관을 이미 폭파시킨 전력이 있기 때문인데

'투모로우'에서는 미국의 상징인 자유의 여신상을 바다 속에 가라앉혔고 얼마전

영화 '2012'에서도 백악관을 쓰나미로 날려버렸었다. ㅠ.ㅠ

독일 출신 감독이라 그런걸까? ㅋㅋ

 

 

 

 

'화이트 하우스 다운' 역시 백악관 폭파시키는 충격적인 예고편이 나왔을 때 앞서

개봉한 '백악관 최후의 날'과 혼동될 정도였다. 원래 제목은 'Olympus Has Fallen'

이지만, 백악관을 상대로 테러가 일어나는 비슷한 주제로 전개되는 면에서내용은 똑같다고

할 수 있지만, 영화 '2012', '투모로우', '인디펜던스데이' 등 재난영화에 특히 강한

롤랜드 에머리히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연출했다는게 가장 큰 차이다.

 

 

 

 

'화이트 하우스 다운'을 연출한 롤랜드 에머리히는 독일 출신의 영화 감독이다.

그는 다작을 한 편은 아니지만 만드는 족족 거액의 제작비와 CG 효과 등 블록버스터급

영화를 많이 만들어왔다. 특히 그의 이름을 확실하게 알렸던 영화 중 하나는 윌스미스

주연의 1996년 '인디펜던스데이'일 것이다. 또 '투모로우'나 '2012'에서 처럼 재난영화에도

강세를 보이는 감독인데, 평론가들은 대체로 에머리히의 영화가 볼거리에 치중한

나머지 비주얼적인 깊이와 이야기적 성숙함이 결여되어 있다고 주장해왔다.

하지만, 그래도 그는 흥행코드를 분명히 꽤차고 있고 어떻게하면 작품성 보다는

대중을 더 즐겁게 만들 수 있는지 누구보다 분명 잘 알고 있다.

 

 

▲ 영화 '화이트 하우스 다운(White House Down) 4분짜리 한글 예고편. 2013.6.27 개봉

 

그가 만들어내는 영상은 언제나 충격적이고 장엄한 편이다.

내용이 유치하던 깊이가 떨어지던 간에 그 모든걸 덮어버릴 정도의 영상스케일과

화려한 비주얼이 이목을 끌어왔다. 때문에 평론가들로부터는 후한 점수를

받지 못할지언정 언제나 그가 만든 작품이 개봉할 때면 비교적 상영관이 꽉꽉

들어찼었다. 투모로우나 2012 처럼 지구종말과 지구에 엄습하는 총체적

재난에도 관심이 많다라는걸 작품 곳곳에서 엿볼 수 있다.

 

 

 

 

이번에 개봉하는 '화이트 하우스 다운'은 주연배우들이 쟁쟁한

스타들로 배치된 편은 아니지만, 이 영화를 통해 인지도는 충분히 심어줄 수

있지 않을까 예상해 본다. 보통 '예고편'이 전부인 영화들이 너무 많은 요즘이기는

하지만, 아무리 내용이 뻔한 전형적인 헐리우드식 영웅주의 영화라 할지라도

롤랜드 에머리히 감독이 풀어나가는 흥행코드는 이번에도 '화이트 하우스 다운'을

통해 관객들에게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해 본다.

 

 

 

 

 

 

 

 

 

 

 

 

 

 

 

 

 

 

 

 

 

▶ 관련 포스팅: 백악관 최후의 날(Olympus Has Fallen, 2013) 보러가기

 

 

 

화이트 하우스 다운
White House Down, 2013

미국

상영시간:131분

개봉:2013년6월27일

감독:롤랜드 에머리히(Roland Emmerich)

출연:채닝 테이텀(nning Tatum-존 케일),

제이미 폭스(Jamie Foxx-대통령 제임스 소이어),
매기 질렌할(Maggie Gyllenhaal-캐롤 피너티),

제임스 우즈(James Woods-마틴미숍),
리차드 젠킨스(Richard Jenkins-멜라니),

제이슨 클락(Jason Clarke-스텐즈)

 

 

 

▲ 에머리히식 액션, '화이트 하우스 다운'의 한 장면

 

 

 

 

 

 

 

 

 

 

 

 

 

 

롤랜드 에머리히

(Roland Emmerich)
영화감독
출생:1955년 11월 10일 (독일)
데뷔:1984년 영화 '디스트럭션'
수상:2009년 밤비 미디어 어워드 명예상
2005년 제10회 홍콩금자형장 10대외국어영화상
1998년 제11회 유럽영화상 베스트 유러피안 감독상
1997년 노르웨이 아만다영화제 최우수외국영화상

 

 

 

 

2013 화이트 하우스 다운
2011 위대한 비밀
2009 2012
2008 10,000 BC
2007 트레이드
2004 투모로우
2002 프릭스
2000 패트리어트:늪 속의 여우
1999 13층
1998 고질라
1996 인디펜던스 데이
1994 크루세이더
1994 스타게이트
1992 유니버설솔저
1990 문44
1985 조이
1984 디스트럭션

 

 

 

 

 

 

 

 


TOTAL 4,387,843 TODAY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