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스페샬로또

90년대 영화, 80년대 팝, 스타, 미드, 영화배우와 세상 돌아가는 이야기 그리고 우리눈을 가리는 재미난 이야기들을 만나보세요~^^

Rss feed Tistory
원두커피의 세계 2013.06.20 09:23

개성있는 원두커피 전문점 설 자리 없어지나






개성있는 원두커피 전문점 설 자리 없어지나

 

원두커피는 이제 많은 사람들이 커피전문점이 아니더라도 과거에 비해

훨씬 손쉽게 접할 수 있는 기호식품이 되었다. 원두커피 전문점은 길거리 어디서든

쉽게 눈에 띄고 각양각색의 다양한 대형 프랜차이즈 체인점들이 목 좋은 상권이

있는 곳이라면 어디든 거의 장악을 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지경이다. 덕분에 소비자들은

 집 밖으로 외출하면 어디서든 손쉽게 카페를 발견하고 원두커피를 접하며

약속을 잡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어 좋을 것이다.

 

 

 

 

다만, 원두커피 시장이 요즘처럼 폭발적으로 늘어나기 전인 과거 몇년 전만 해도

개성있는 원두커피 전문점이 그래도 지금보다는 많았다라는 것이 달라진 모습일 것이다.

크기는 아담해도 진짜 커피를 사랑하고 커피가 가지고 있는 고유의 문화와 느낌들이

너무 좋아 예쁜 까페를 차렸던 사람들이 분명 많았고, 이른바 커피동호인이라 할 수 있는

이들의 그와 같은 열정들로 인해 지금처럼 대한민국 사회는 원두커피의 열풍이

자연스럽게 형성되었다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전에도 언급한바 있지만, 커피란 단순히 입을 즐겁게 하는 음료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확실하게 그만이 가지고 있는 고유의 문화가 분명히 있다. 때문에

개성있는 원두커피 전문점들은 저마다의 향이 있었고 단순히 커피를 마신다라기 보다

문화를 마신다라는 말까지 할 정도였었다. 그만큼 커피시장은 빠른 속도로

대형 프랜차이즈의 등장과 더불어 상업화 되었다고 할 수 있겠다.

 

 

 

 

그런데 일전에 라디오를 듣다보니 대형 프랜차이즈나 체인점 같은

원두커피 브랜드들이 어느새 목 좋은 곳에 자리한 이런 원두커피 전문점들을

하나둘 잠식해왔다는 소식을 들었다. 처음엔 체인점으로 회유를 하고, 이게 통하지

않을 때는 심지어 맞은 편에 똑같은 커피전문점을 차리겠다고 압박을 하기도

하는 등 그 폐해가 각양각색이었던 모양이다.

 

 

 

 

결국 끈질긴 대형 업체들의 이러한 공격적인 시장점유 행태는

개성있는 원두커피 전문점들의 설자리를 빼았는 지경에까지 이르렀다고 한다.

뭐 대한민국 사회가 원래 어느 업종이든 다 이런 분위기로 돌아가고 있고 슈퍼 갑이니

뭐니 하면서 그렇게 돌아간다라는 분위기는 익히 알고 있었지만, 좀 안타까운

생각이 많이 드는건 사실이다. 대형 프랜차이즈 체인점들의 이러한 성향은 이미

예고되어 있던 상황이기는 한데 나라 자체가, 시장 자체가 너무 좁다보니

커피 아니라 어느 업종을 막론하고라도 이와 같은 폐해를 피해가기

어렵겠구나하는 그런 생각을 해보게 된다.

 

 

 

 

 

 

 

 

 

 

 

 

TOTAL 4,227,581 TODAY 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