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스페샬로또

90년대 영화, 80년대 팝, 스타, 미드, 영화배우와 세상 돌아가는 이야기 그리고 우리눈을 가리는 재미난 이야기들을 만나보세요~^^

Rss feed Tistory
인간사는 세상사/이런수가 2013.07.06 18:49

기성용 사과, 협회 규정대로 징계한다면 누가 찌질이일까






기성용 사과, 축협 규정대로 징계한다면 누가 찌질이일까

 

기성용이 사과했음에도 불구하고 축협은 징계를 할 모양이다.

앞서 기성용은 페이스북에 최강희 전 축구대표팀 감독을 비방하는 글을 올려

물의를 빚었는데 이를 두고 징계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다. 네티즌들까지 제명을 해야

한다는 둥 들끓는 모습이 마치 대륙수준을 보는 듯 하다. 축협은 기성용의 행위가

징계 대상에 포함되는지 관련 부서가 규정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했다.

기성용이 사과 했으면 쿨하게 정리하면 되는거지 꼭 월드컵도 다가오는데

구지 이럴 필요가 있나? 여기가 무슨 군대도 아니고 하여간에 한국은

'괘씸죄' 때문에 안된다. 졸렬해 보인다.

 

 

 

 

앞서 기성용은 비밀리에 페이스북에 최강희 전 감독을 겨냥한 조롱 섞인 글을

수차례 올린 사실이 알려져 논란을 일으켰다. 이에 기성용은 지난 5일 에이전트를 통해

"해당 페이스북은 제가 1년 정도 전까지 지인들과 함께 사용하던 것으로 공개할

목적은 없었다"고 시인하고 "치기 어린 저의 글로 상처가 컸을 최강희

감독님께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는 사과문을 발표했다.

 

 

 

 

협회 측은 기성용이 한국 축구를 비방한 사실을 인정함에 따라

징계 여부를 검토해야한다는 입장이다. 기성용의 이 같은 행위는 협회 징계규정과

국가대표 축구단 운영 규정 위반 소지가 있다. 협회 운영규정 13조 '선수의 의무'는

"대표 선수로 품위를 유지하고 선수 상호 간의 인화단결을 도모할 것"이라고 규정하고 있다.

규정을 위반할 경우 기술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징계를 받게 된다.

 

 

 

 

징계는 최소 경고부터 50만 원 이상의 벌금, 1년 내외 출전 및 자격정지를

비롯해 최대 제명까지 가능하다. 또 협회 징계규정 12조에 따르면 대표팀이나 축구인의

명예를 떨어뜨린 선수는 최소 1년 출전정지부터 최대 제명까지의 징계를 받을 수 있다.

이 조항의 적용을 받으면 기성용은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 출전할 수 없게

될 수도 있어 추후 협회의 결정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기성용이 해외에서 뛰니까 봐주자는 이야기는 아니다. 사과까지 한 마당에

마인드를 좀 더 통 크게 가져가지 못하고 축협이 쫀쫀하게 구니까 하는 소리다.

2002년 월드컵 때 히딩크는 대한민국의 고질병인 위계질서를 어느정도 허물었었다.

군대스리가도 아니고 개방된 문화에서 선수생활하는 기성용인데 좀

어른스럽게 넘어가주면 안돼나? ㅉㅉㅉ 뭘바래~;;

 

혹시 이거 한혜진이랑 결혼하며 잘 나가니까

배아퍼서 그런거 아냐?!!

 

 

 

 

 

 

 

 


HD로 즐기는 티비 2013.03.27 15:46

기성용 한혜진 열애 사실 시원하게 인정






기성용 한혜진 열애 사실 시원하게 인정

 

스완지시티 소속 축구 국가대표팀 미드필더 기성용이 한혜진과 열애설에 휘말리나
싶더니 이내 그 답게 영국으로 돌아가기 전 배우 한혜진과의 열애를 시원하게
인정했다고 한다. 개인적으로 이 소식을 듣고 나 또한 매우 뜻밖이라 깜짝 놀랐다.
여전히 만인의 연인이나 다름없는 한혜진은 드라마 '주몽'에서 소서노 역을 통해

동양적 미인으로서의 미모와 신비로움을 강하게 남겨주었었는데 오늘
기성용과 한혜진 열애소식을 살피다 보니 사실 이미 한혜진은 9년간 가수 '

나얼'과 교제중이었고 지난해 12월 헤어졌다.

 

 

 

 

그런데 때마침 배우 한혜진과 축구선수 기성용이 열애 중인 가운데 윤하의 신곡 ‘
아니야’가 덩달아 화제가 되고 있는데 이는 다름아닌 나얼이 작사·작곡한 곡이기 때문이다.

그러고보니 지난해 런던올림픽이 한창이던 무렵, 그 직후 기성용이 한혜진이 MC를 맡고 있는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해 한혜진을 향해 뜨거운 관심을 보였던 기억이
예사롭지 않았다. 당시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 “일단 혜진이 누나같은 스타일이 좋다”라며
“이 정도 여자면 바로 결혼한다. 혜진 누나 같은 여자면 당장 결혼할거다”라고 고백했다.
 

 

 

 

더불어 기성용은 자신의 미니홈피 메인에 이니셜 ‘H’를 적어놨고, 트위터에도
‘그때까지 남기지 말고 다 쏟자 IN HJ’라고 올리는 등 궁금증을 불러 일으켰다.
이 모든 것이 한혜진을 암시하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난무했지만 당시

나무엑터스 측은 “사실 무근”이라며 반박을 하며 진화했다.

 

 

 


하지만 어제 26일 축구국가대표팀의 카타르전에서 기성용이 ‘HJ SY 24’라고 새겨진 운동화를
신고 나온 모습이 포착돼 다시금 열애설이 고개를 들었다. 그리고 오늘 27일 기성용과 한혜진의
비밀 데이트가 포착된 모습이 전해졌다. 두 사람은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진행된
‘2014 FIFA 브라질 월드컵 최종 예선’ 카타르전을 마치고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었다.

 

 

 


이에 기성용이 먼저 트위터를 통해 열애를 인정했고 나무엑터스 측이

한혜진의 입장을 정리해줬다. 기성용은 카타르와의 2014 브라질월드컵 최종예선 5차전을

마치고 27일 인천공항을 통해 영국으로 출국했다.

 

 

 

 

 

 

 

 

TOTAL 4,227,270 TODAY 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