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스페샬로또

90년대 영화, 80년대 팝, 스타, 미드, 영화배우와 세상 돌아가는 이야기 그리고 우리눈을 가리는 재미난 이야기들을 만나보세요~^^

Rss feed Tistory
인간사는 세상사 2013. 4. 19. 10:30

분당 추모공원, 봄기운 묻어나는 납골당 풍경 운치있네






분당 추모공원, 봄기운 묻어나는 납골당 풍경 운치있네

 

꽃샘추위가 4월내내 기승을 부리는 바람에 분당추모공원 사진을 카메라 렌즈에

담기가 여간 힘든게 아니었다. 분당 납골당 중에서도 대표되는 스카이캐슬 추모공원을

제대로 보여줄겸 카메라 렌즈에 담아보자고 몇일을 벼르던 끝에 잠깐이나마

봄 햇살이 따사롭다고 생각되던 날 쉴 새 없이 렌즈에 담아보았다.

 

 

 

 

예년에 비해 봄을 시샘하는 꽃샘추위도 기승을 부렸고 심지어 4월에 때 아닌

눈발까지 날리고 진눈개비까지 내리는 바람에 당황스럽기도 했지만, 여전히 아침저녁

으로 날씨가 쌀쌀하기는 해도 자연을 거스르지 않고 피어나는 개나리 진달래가

역시도 봄은 봄이구나라며 추모공원 전역에 피어나기 시작했다.

 

 

 

 

바야흐로 봄은 만물이 태동하는 시기인지라 아주 하찮게만 보였던

작은 풀잎들도 새싹을 틔우고 나무들은 산록이 우거지는 계절을 향해 쉼없이

바쁘게 생명력을 꿈틀댈 것이다. 사람들이 저마다 살아가는데 바빠서 일일히

다 그 자연의 신비를 목격할 수는 없지만, 분당 추모공원 안에 피어난

진달래와 개나리, 산수유, 목련 등의 사진을 찍다보니 어느덧 자연의 신비

생명의 태동에 경외감마져 느껴질법 했다는 생각이 든다.

 

 

 

 

여의도에서는 봄을 맞아 벗꽃놀이에 여기저기 꽃구경 하는 인파들이

붐비겠지만, 분당납골당을 찾는 유가족들의 얼굴표정도 거스를 수 없는 계절의

변화에, 피어나는 꽃들에 밝은 화색이 묻어나는 듯 하다.

납골당을 찾는다고 해서 일부러 표정이 어두울 필요는 없을 테니까...

 

 

 

▲ "imbc 찾아라 그곳"에 소개된 분당 스카이캐슬 추모공원

 

스카이캐슬 추모공원은 일반 묘역과 달리 호텔식 운영을 하는 관계로

공간적인 제약을 어쩔수 없이 갖게 되기는 하지만, 다녀가는 분들에게는

편의적인 측면에서 차라리 백번은 낫다. 날씨와 상관없이 일년 사계절 원할 때면

언제든 다녀갈 수 있고 고인을 추모할 수 있다라는 면에서 실속있는 편이다.

 

 

 

 

때문에 사진을 찍다보면 곳곳에 펼쳐진 자연풍광이 아늑하게 다가온다.

마치 내 집앞처럼, 야트막한 언덕과 산을 끼고돌며 피어나는 꽃들과 우거지는

나무 숲이 포근하게 감싸는 느낌을 준다. 카메라 앵글에 들어오는

풍광들이 정겹게 느껴지는 것도 다 이런 이유에서라고 보여진다.

 

 

 

 

분당추모공원을 행여라도 방문하는 분들은 조금만 마음의 여유를 가지고

둘러볼 때, 비로소 친근하게 다가오는 정취를 감상할 수 있을거란 생각도 든다.

요란할 것까지는 없지만, 고인을 추모하기 위한 공간에 와서 적절히

마음의 안정과 휴식을 취하는 것만으로도 족할 것이란 생각이 든다.

어줍잖은 사진이지만 잠시나마 눈이 즐거우셨기를 바란다.

 

방문을 원하는 분들은 031) 712-2004 로 전화문의 하시면 된다.

 

 

 

 

 

 

 

 

 

 

 

 

 

 

 

 

 

 

 

 

 

 

 

 

 

 

 

 

TOTAL 4,250,992 TODAY 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