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스페샬로또

90년대 영화, 80년대 팝, 스타, 미드, 영화배우와 세상 돌아가는 이야기 그리고 우리눈을 가리는 재미난 이야기들을 만나보세요~^^

Rss feed Tistory
미쿡드라마(미드)/왕좌의게임 2014.04.09 14:39

에밀리아 클라크(Emilia Clarke), 대너리스 타르가르옌 에서 사라코너로 변신 예정






에밀리아 클라크(Emilia Clarke), 대너리스 타르가르옌 에서 사라코너로 변신 예정

 

 

에밀리아 클라크(Emilia Clarke)는 미드 '왕좌의 게임'을 통해 

'여신'으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보여주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 아마도 어지간해서는

아무 여배우나 그저 이쁘다는 이유로 여신이라 추켜세우지 않았을텐데, 물론 워낙 잘 만들어진

미드라서 그런 것도 있지만 에밀리아 클라크가 보여주는 칼리시의 위엄과 신비로움은

이미 이 드라마를 보는 매니아들(특히 남자들)을 충분히 그들을 광분시키기에

충분할 것으로 보여진다. 오죽하면 이 나이에 여신타령을 할까.ㅋ

 

 

 

 

 

 

 

그런 용의 엄마 '칼리시'를 연기하는 에밀리아 클라크가 이번엔 터미네이터5에

사라코너 역으로 캐스팅 되었다는 소식이 들린다. 근육질 원로(?)배우 아놀드슈왈제네거와

아시아의 HOT한 배우 이병헌과 함께 고연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그녀의 출연만으로도

벌써부터 기대와 흥분을 감출 수 없다. 영국출신의 이 배우는 20대라는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상당히 원숙한 이미지를 노련하게 잘 보여주고 있다.

 

 

 

 

 

 

 

 

그러고보니 이미 왕좌의 게임 시즌4가 이미 북미지역에서 지난주에 방영된

것으로 아는데 날짜가 4월6일이었을 것이다. 국내에서는 케이블방송으로 오는 11일부터

보게 되겠지만, 영화서버에서 다운받아 놓고도 바빠서 여태 못보고 있다.

 

 

 

 

 

▲ 언제들어도 흥분시키는 '왕좌의 게임' 오프닝

 

 

아마도 오늘 저녁엔 왕좌의 게임 시즌4를 통해 오랜만에 다시금 에밀리아 클라크가

연기하는 여신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을 듯 하다. 언제 들어도 웅장하면서 서정적이고

클래식한 멋이 있으면서도 박진감있는 오프닝 음악은 매니아들의 심장을

아주 쫄깃쫄깃하게 만들어주는 느낌이다. ㅎㅎ

 

 

 

 

 

 

 

 

 

칼리시 대너리스 타르가르옌은 몰락해 가는 타르가르옌 가문의 부흥을

꿈꾸며 폭풍의 아들 칼 드로고와 결혼해 '칼리시'가 되었다. 물론 후견인 노릇을 하던

친오빠는 중간에 칼 드로고에게 죽임을 당하고, 그 역시 부족내 싸움에서 부상을

당해 어처구니 없는 죽음을 맞이하지만, 그만큼 대너리스가 위기의 가문을 다시 일으켜

야심을 키워가는데 있어 이들 두명의 남자는 배경설명을 위해 꼭 필요했다고 본다.

 

 

 

 

 

 

 

 

 

 

어쨌든 대너리스 타르가르옌은 이후 '용의 어머니라' 불리우며

알에서 부화한 3마리의 용과 더불어 에소스 대륙의 유력 도시들을 정복해 나간다.

원작인 '얼음과 불의 노래'에 따르면 나이트웟치의 마에스타인 아에몬 타르가르옌의

과거가 이들과 매우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발견하게 된다.

또 나이트웟치의 총사령관인 제오르 모르몬트의 아들이 칼리시의 곁에서 책사

역활을 하고 있는 조라 모르몬트의 아버지라는 사실도 나중에 알게됐다.

 

 

 

 

 

 

 

 

 

 

 

앞서도 에밀리아 클라크와 관련한 포스팅을 한 바 있지만,

이제 막 왕좌의 게임 시즌4가 시작된 상황에서 끊임없이 비약적인 발전을

해나가고 있는 칼리시 대너리스 타르가르옌에 대한 비약적인 발전과 용들의 활약이 

기대되는건 어쩔 수 없다. 킹스랜딩에서 공공의 적인 조프리를 제외하면 사실 대부분의

가문들이 스타크가문을 위시로 해서 죄~다 한차례 몰락했다가 다시금 부흥과 쇄락을

거듭하고 있는지라, 이 드라마가 가진 묘미는 정말 많은 사람들에게 피할 수 없는

매력과 빠져드는 재미를 도저히 피할 수 없도록 만드는 마법과도 같은

HBO의 야심작이자 최고의 미드라는 생각을 또 한번 해보게 된다.

 

 

 

 

 

 

 

 

 

대너리스 타르가르옌 역의 에밀리아 클라크는 1987년 영국 출신으로,

지난 2000년 드라마 '닥터스'로 데뷔해 '오버드라이브', '스파이크 아일랜드' 등에

출연했으며, 2011년 HBO의 야심작 '왕좌의 게임'에 합류하게 되었다.

이미 이 화제의 미드를 보고 계신 분들이 많지만, 한번 빠져들면 지금껏 보았던 다른

어느 미드보다 확실히 드라마틱하게 전개된다는 사실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또 이런 고전풍의 영화들을 별로 좋아하지 않았던 분들조차

대너리스 타르가르옌 역의 에밀리아 클라크가 아니더라도 얼마나 매력적인

캐릭터가 차고 넘치는지 흠뻑 빠져들 수 밖에 없음을 깨닫게 될 것이라 장담한다.

이 드라마 주제곡이 흘러나오면 잠자가도 벌떡 일어나며 미쳐날뛰는 이들이

왜 그토록 왕좌의 게임에 광분하는지 금방 알게 될 수 밖에 없다.^^*

 

 

 

 

 

 

 

 

 

 

 

 

 

 

에밀리아 클라크

(Emilia Clarke)
영화배우
출생1987년 5월 1일(영국)
신체160cm, 52kg

학력:런던 드라마센터

 

 

2013 돔 헤밍웨이
2013 왕좌의게임 시즌3
2012 섀클드
2012 왕좌의게임 시즌2
2012 오버드라이브
2012 스파이크 아일랜드
2011 왕좌의게임 시즌1
2010 트라이애식 어택

 

 

 

 

 

 

 

 

 

 

 

 


저작자 표시
신고
TOTAL 4,029,755 TODAY 206